웨이브웨어 VR 장갑 프로젝트, 제 14회 대한민국 스포츠산업대상 S-IDEA 대상 선정

지난 12월 21일 웨이브컴퍼니의 웨이브웨어 VR전기자극장갑 디자인이 제14회 대한민국 스포츠산업대상시상식S-IDEA 2018에서 지원받은 디자인 사업이 대상으로 선정되었습니다. ‘웨이브웨어 전기장갑’ 디자인 제품이 미래에 어떻게 사용될 할 지에대한 방향성을 데모를 통해 보여주었는데요.

[웨이브웨어VR전기자극장갑 시연 장면]


행사장에는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바른미래당 이동섭 의원과 김수민 의원도 참여하여 자리를 빛내주었답니다.

웨이브컴퍼니의 슬리브를 착용하게 되면 전투 VR게임에서 총을 쏘고 맞을 시 EMS(전기근육자극)기능으로 실감나는 경험을 할 수 있습니다. 현재는 슬리브 형태이지만 곧 장갑형태로 만들어져 클릭 및 드래그 느낌을 기본으로 여러 가지 다양한 감각을 느낄 수 있게 될 예정입니다.

미국의 세계적인 법률회사 퍼킨스 코이(Perkins Coie)의 조사결과에 의하면 VR 기술의 대중적 채택에 가장 큰 장애물은 무엇인가?[1]의 설문조사결과에서 ‘사용자경험’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사람이 44%로 1위를 차지하였는데요. VR에서 더 현실감을 주는 기기가 얼마나 중요한지 말해주고 있습니다.


[출처: Karl, D. and Soderquist, K. (2018). 2018 Augmented & Virtual Reality Survey Report. PerkinsCoie. 2018 (https://www.perkinscoie.com/en/ar-vr-survey-results/2018-augmented-and-virtual-reality-survey-results.html)]


[VR장갑, 제 14회 대한민국 스포츠산업대상S-IDEA 대상 수상작]


VR 촉각 체험기능으로 가장 많이 사용되는 기능은 핸드폰에도 사용되고있는 진동 햅틱이지만, 향후 웨이브컴퍼니의 기술로 구현될 전기자극(Electrotactile)을이용한 햅틱을 적용할 경우, 이론적으로 간질거리는 느낌, 스치는느낌, 날카로운 느낌 등이 파형, 파장, 전압, 전류 등을 이용해 구현할 수 있어 이후 가상현실(VR)과 증강현실(AR) 분야에서 주로 활용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웨이브컴퍼니는 탄성이 있으며, 원단과 잘 탈락되지 않으면서, 세탁을 해도 점착이 유지되고 재사용 가능한 점착바이오 실리콘 기술을 다년간 연구개발, 작년에 양산에 성공하였답니다. 키네시올로지 스포츠테이핑 컴프레션웨어, ‘웨이브웨어’ 이 원천기술을 바탕으로 웨이브컴퍼니는 그동안의연구개발과 기술을 통해 피부에 닿아도 안전하면서 의복에 바로 적용할 수 있는 전도성 실리콘 개발에도 성공, 웨어러블디바이스에 접목하여 스마트의복으로도 멋진 모습 보여드릴께요!

조회수 2회댓글 0개